“내 차에도 이런 기능 있는 줄 몰랐습니다.” 안전운전에 필수기능인데 모르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습니다.

비 오는 날, 눈 오는 날, 습한 날 무조건 필요해

몇 년 째 같은 차 타고 다니는데도 몰랐다…

운전자라면 누구나 전·후, 좌·우 시야확보가 잘 돼 있어야 안전 운전을 할 수 있습니다. 그래서 비나 눈이 오거나 습한 날에는 전면 유리, 사이드 미러 등의 시야 확보에 방해를 받을 수 있어 더욱 조심하게 됩니다.

전·후면 유리 같은 경우에는 와이퍼를 작동시켜 시야확보를 하고 사이드 미러는 이 기능을 켜면 되는데 아직도 이 기능을 잘 몰라서 정차 중에 창문을 내리고 힘겹게 휴지나 타월로 사이드미러를 닦는 운전자가 있습니다.

이 기능은 연식이 오래 된 차에도 웬만하면 거의 다 들어가 있으며, 내 안전과도 연결 된 문제라 매우 유용하고 반드시 있어야 되는 기능입니다. 이 기능은 바로 사이드 미러 열선입니다.

사이드미러에 낀 김서림이나 빗방울, 눈도 전부 제거 할 수 있어 운전 중 양 쪽 시야확보를 원활하게 해줍니다. 사이드 미러 열선을 켜고 끄는 버튼이 없어 본인 차에는 없다고 생각하는 분들도 있을 수 있습니다.

버튼에 보여 지는 표시 자체가 차량 뒤쪽 유리열선만 작동시키는 것처럼 돼 있어 모르고 있을 수 있지만 이 버튼을 켜는 순간 사이드미러의 열선도 같이 작동됩니다. 이 버튼을 켜고 약 5분 뒤 사이드미러에 손을 대보면 열을 느낄 수 있습니다.

차량마다 버튼의 위치는 전부 다르나 생긴 모양은 똑같습니다. 사이드미러에 빗방울이 맺히거나 습기가 차는 경우에는 반드시 켜서 안전운전에 도움을 받아야하고 특히 장마철이나 겨울철에는 필수로 점검해서 안전운전 하시기 바랍니다.